메뉴

윈도우 화면 녹화 프로그램 반디캠 6.0 출시, 녹음기 기능 추가

 

한국사회적경제신문 고은석 기자 | 동영상 녹화 및 편집 소프트웨어 개발사인 반디캠컴퍼니에서 동영상 화면 없이 컴퓨터 소리만 녹음할 수 있는 녹음기 기능을 추가한 반디캠 6.0 버전을 출시했다.

반디캠은 컴퓨터 화면과 소리를 고화질로 녹화할 수 있는 소프트웨어로, 파워포인트를 활용한 교육용 튜토리얼 제작이나, 게임, 유튜브, 줌 화상회의 녹화 등에 사용되는 전 세계 1000만명 이상이 사용하고 있는 대표적인 컴퓨터 화면 녹화 프로그램이다.

이번에 출시된 반디캠 6.0 버전에서는 동영상 화면 없이 컴퓨터나 마이크 소리를 MP3나 WAV와 같은 오디오 파일로 저장하는 '오디오만 녹음' 기능이 새롭게 추가됐다. 반디캠의 '오디오만 녹음' 기능은 무료 버전에서 녹음 시간 제한 없이 24시간 이상 녹음이 가능하다.

또한 반디캠 6.0에서는 '무음 시간 제한' 기능이 개선돼 유튜브나 인터넷 강의가 끝나면 녹화가 자동으로 중지되게 할 수 있고, 마우스 주변의 불투명도 조절 기능으로 동영상 녹화 중 개인정보나 특정 인물을 감출 수 있게 됐다.

반디캠컴퍼니의 오철욱 대표는 '기존 사용자들의 의견을 반영해 컴퓨터와 마이크 소리만 녹음할 수 있는 기능을 개발하게 됐으며, 컴퓨터 소리 녹음이 필요한 사용자라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도록 녹음 시간에 제한을 두지 않았다'며 '앞으로도 사용자들의 요구사항을 반영해 새로운 기능을 지속적으로 업데이트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새롭게 출시한 반디캠 6.0 버전의 자세한 내용은 반디캠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무료로 내려받아 사용할 수 있다.




최신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