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1.8℃
  • 구름조금강릉 3.6℃
  • 맑음서울 3.6℃
  • 구름조금대전 2.5℃
  • 구름조금대구 4.8℃
  • 맑음울산 6.6℃
  • 구름조금광주 7.0℃
  • 맑음부산 7.3℃
  • 구름조금고창 6.3℃
  • 구름많음제주 10.5℃
  • 맑음강화 2.8℃
  • 구름많음보은 2.0℃
  • 구름많음금산 3.0℃
  • 맑음강진군 7.5℃
  • 구름조금경주시 4.6℃
  • 맑음거제 4.6℃
기상청 제공
메뉴

언더독스 ESG 경영실천 해법 나누는 '페이스메이터 세미나 성료

-지역정착형 창업가 - 중소상공인 역량 강화등 로컬 창업 생태계 육성 조명

한국사회적경제신문 황인규 기자 |

 

지역정착형 창업가,

중소상공인 역량 강화 등

로컬 창업 생태계 육성 조명

 

창업교육 전문기업 언더독스(대표 조상래)가 서울 중구 신당동에서 다양한 기업의 ESG 및 사회공헌 담당자들을 대상으로 ‘2022 언더독스 페이스메이커 세미나’를 성료했다.

 

이번 세미나는 ESG 경영실천을 준비하는 과정이 마치 긴 마라톤과 같은 여정이라는 점에서, 서로가 서로를 독려해 건강한 완주를 함께 하자는 취지를 담아 ‘페이스메이커 세미나’라는 이름으로 마련됐다.

 

이날 세미나는 ESG 활동이 기업 경쟁력에 미치는 다양한 영향을 제대로 이해하고, 전략적인 실행안을 도출할 수 있도록 첫째 대신경제연구소 ESG연구실 오현주 팀장의 ‘기업의 ESG 평가대응’ 둘째 SK E&S 기획팀 최은정 매니저의 ‘로컬라이즈 군산 사례로 보는 차별화된 ESG 프로그램 기획과 운영’ 셋째 언더독스 조상래 대표와 박병룡 코치팀장의 ‘ESG 프로그램 기획 워크샵’ 등으로 진행됐다.

대신경제연구소 ESG연구실 오현주 팀장은 강의를 통해 ESG는 규제 강화 외에도 투자자 및 소비자의 요구로 인해 그 필요성이 더 커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SK E&S 기획팀 최은정 매니저는 ‘로컬라이즈 군산’ 사업을 사례로 들어, 기업의 활동이 지방소멸 대응에 기여하는 ESG 활동이 될 수 있음을 소개했다. 사업을 성공적으로 이끌었던 전략으로 단기적인 인프라 개발이 아닌 장기간의 창업팀 육성을 중심으로 했다는 점을 강조했다.

 

조상래 언더독스 대표는 “기업의 ESG 경영실천이 점점 중요해지는 가운데, 소셜 임팩트를 필요로 하는 과제들 역시 다양해지고 있다”며 “언더독스가 마련한 페이스메이커 세미나를 통해 지방 소멸과 소상공인과의 경쟁력 등을 함께 강화할 수 있는 창업가 육성 등의 사례가 널리 알려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언더독스는 로컬 창업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지역정착형 창업교육 △지역 소멸 대응을 위한 전국 단위 창업교육 △소상공인 역량 강화 등 주제별 실제 진행 사업을 진행해오고 있다.

 

언더독스는 혁신 스타트업 창업교육 전문기업이다. 2015년에 처음 설립된 후, 현재까지 전국에 1만 명 이상의 혁신 창업가를 배출했다. 스포츠에서 우승이나 이길 확률이 낮은 팀이나 선수를 일컫는 ‘언더독’에서 그 이름이 유래, 적은 가능성이라도 비즈니스를 통해 사회적 혁신을 일으키고 세상을 변화시키는 약자의 편에서 창업 생태계를 조성하겠다는 뜻을 담았다.

 

 

 

황인규 기자 ksen@ksen.co.kr





최신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