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11.21 (화)

  • 맑음춘천 -1.1℃
  • 맑음서울 3.9℃
  • 맑음인천 5.0℃
  • 맑음원주 1.1℃
  • 맑음수원 0.4℃
  • 맑음청주 3.0℃
  • 맑음대전 1.2℃
  • 맑음포항 6.4℃
  • 맑음군산 2.7℃
  • 맑음대구 1.6℃
  • 맑음전주 3.8℃
  • 맑음울산 4.8℃
  • 맑음창원 5.8℃
  • 맑음광주 4.9℃
  • 맑음부산 8.2℃
  • 맑음목포 6.0℃
  • 맑음여수 8.9℃
  • 맑음제주 8.4℃
  • 맑음천안 -0.7℃
  • 맑음경주시 0.6℃
기상청 제공

한국, 유네스코 집행이사국에 5회 연속 당선…2027년까지 연임

총 9차례 진출 기록…“유네스코 제반 논의에 주도적 참여”

 

 

한국 사회적경제신문 황인규 기자 | 한국이 지난 15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개최된 제42차 유네스코 총회에서 2023~2027년 임기 유네스코 집행이사회 이사국으로 당선됐다. 

 

외교부는 이번 이사국 당선으로 한국이 지난 2007년 이래 5회 연속 연임한 집행이사국이 됐다고 밝혔다. 

 

한국은 1987년 집행이사국으로 최초 선출된 이후 2003~2007년을 제외한 나머지 기간 중 유네스코 집행이사국을 잇달아 수임했다. 

 

이번 집행이사국 선거에서도 당선돼 모두 9차례 집행이사국에 진출하게 됐다. 

 

한국이 속한 아태지역 그룹에서는 6개 공석에 한국, 파키스탄, 방글라데시, 이란, 인도네시아, 아프가니스탄, 스리랑카, 키르기스스탄, 호주 등 9개국이 입후보했다. 그중 한국과 파키스탄, 인도네시아, 방글라데시, 스리랑카, 호주가 당선됐다. 

 

한국의 집행이사국 5회 연속 당선은 유네스코 회원국들이 ▲양질의 교육 기회 증대 ▲문화유산 보호 및 균형잡힌 해석 촉진 ▲무형유산보호협약 이행 강화 등을 위해 한국 정부가 기울여 온 노력과 향후 유네스코 활동에 대한 한국의 건설적 기여 의지를 높이 평가해준 것이라는 데 큰 의미가 있다고 외교부는 설명했다. 

 

외교부는 앞으로 4년 동안 유네스코 집행이사국으로서 유네스코의 제반 논의에 주도적으로 참여하고, 국제 평화와 인류 공동의 번영이라는 유네스코의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더욱 적극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사제공 : 정책브리핑(www.korea.kr)


랭킹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