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5 (수)

  • 흐림춘천 9.0℃
  • 서울 9.1℃
  • 인천 7.9℃
  • 흐림원주 11.5℃
  • 수원 9.9℃
  • 청주 11.2℃
  • 구름많음대전 10.2℃
  • 흐림포항 14.8℃
  • 구름많음군산 12.4℃
  • 대구 13.6℃
  • 흐림전주 11.8℃
  • 흐림울산 16.1℃
  • 흐림창원 18.2℃
  • 구름조금광주 12.2℃
  • 구름많음부산 19.3℃
  • 맑음목포 12.7℃
  • 구름조금여수 14.3℃
  • 맑음제주 14.2℃
  • 흐림천안 10.5℃
  • 흐림경주시 15.6℃
기상청 제공

[PREVIEW] 셀트리온 퀸즈 마스터즈

 

Korea Social Economy News 김은영 기자 | 2023시즌 열두 번째 대회인 ‘셀트리온 퀸즈 마스터즈’(총상금 12억 원, 우승상금 2억 1,600만 원)가 오는 6월 9일(금)부터 6월 11일(일)까지 사흘간 강원도 양양군에 위치한 설해원 더 레전드 코스(파72/6,678야드-예선, 6,495야드-본선)에서 막을 올린다.


바이오 및 케미컬 의약품 등 혁신적인 의약품의 연구, 개발, 제조, 생산을 전문으로 하는 글로벌 생명공학기업 ㈜셀트리온홀딩스가 개최하는 ‘셀트리온 퀸즈 마스터즈’는 올해로 4회째를 맞았으며,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2억 원을 증액해 총상금 12억 원으로 성대하게 열려 더욱 치열한 샷 대결이 펼쳐질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본 대회가 처음 열린 2019시즌에는 조정민(29)이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으로 초대 챔피언 자리에 올랐고, 2021시즌 본 대회에서 우승을 거뒀던 박민지(25,NH투자증권)는 지난 시즌 타이틀방어까지 성공하며 ‘셀트리온 퀸즈 마스터즈’의 강자로 거듭났다.


올해도 KLPGA투어 최고의 선수들이 본 대회에 대거 참가한 가운데, 가장 먼저 박민지의 동일 대회 3연속 우승 기록 달성 여부에 이목이 쏠린다. 동일 대회 3연속 우승은 故구옥희를 시작으로 강수연(47), 김해림(34,삼천리), 박세리(46) 등 KLPGA투어를 호령했던 4명의 선수들만 가지고 있는 기록이다.


박민지는 “2연패에 성공한 것도 쉽지 않은 일이었고, 대기록에 도전할 수 있는 자리에 온 것만으로도 영광스러운 일이지만 3연속 우승 기록을 달성하기 위해 이를 악물고 이번 대회에 임하겠다.”라고 각오를 다졌다.


이어 “현재 컨디션이나 샷감은 많이 올라온 상태지만 올 시즌 참아야 하는 홀에서 인내심을 갖지 못해 실수가 많았고, 그 영향으로 공격성이 필요한 홀에서도 소극적으로 플레이하게 됐다.”라고 말하면서 “이번 대회에서는 인내와 공격성을 두루 갖추려고 노력하겠다.”라고 덧붙였다.


박민지의 대기록 도전에 맞설 다른 선수들도 만만치 않은 가운데, 그중에서도 상금 순위, 위메이드 대상포인트, 평균타수 등 각종 타이틀 부문에서 선두를 달리고 있는 박지영(27,한국토지신탁)이 강력한 우승 후보로 꼽힌다.


한 주간 휴식을 가진 박지영은 “휴식을 취하면서 컨디션이 많이 좋아졌다. 올해 초에 샷감이 가장 좋았는데 그때의 감각이 다시 돌아오는 느낌이다.”라면서 “지난해 이 대회에서 성적이 좋지 못했는데, 올해는 꼭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 아직 해본 적 없는 시즌 다승을 이루기 위해 최선을 다해보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제11회 E1 채리티 오픈’에서 우승하면서 시드권을 얻은 후 KLPGA투어 첫 출전에 나서는 방신실(19,KB금융그룹)에게도 이목이 쏠린다. 5개 대회에 참가하면서 최소 대회 상금 2억 원 획득기록을 세운 방신실은 이번 대회에서 우승할 경우 박인비(35,KB금융그룹)와 최혜진(24,롯데)이 10개 대회에서 기록한 최소 대회 상금 4억원 획득 기록도 경신하게 된다.


방신실은 “시드권을 얻고 출전하는 첫 정규투어 대회라 더 설레고 기대가 많이 된다.”라면서 “많은 분께 관심과 응원을 받고 있는 만큼 이번 대회에서 내 장점을 마음껏 보여드리고 싶다.”라고 출전 소감을 전했다.


이어 이번 대회 전략에 대해 “페어웨이가 좁고 전장이 짧은 홀에서는 좋아하는 거리의 세컨드샷을 남기는 공략을 하고, 전장이 길고 넓은 홀에서는 공격적으로 과감하게 플레이하겠다.”고 자신만의 공략법을 덧붙였다.


11개 대회가 진행된 이번 시즌에 아직까지 다승을 거둔 선수가 탄생하지 않은 가운데, 이정민(31,한화큐셀), 이예원(20,KB금융그룹), 이주미(28,골든블루), 최은우(28,아마노), 이다연(26,메디힐), 박보겸(25,안강건설), 임진희(28,안강건설), 성유진(23,한화큐셀) 등 올 시즌 한 차례씩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렸던 선수들이 모두 참가해 다승을 향한 치열한 샷 대결을 펼칠 예정이다.


아직까지 이번 시즌 우승은 없지만 꾸준한 경기력을 선보이며 시즌 첫 승리를 노리고 있는 박현경(23,한국토지신탁), 이소영(26,롯데), 정윤지(23,NH투자증권) 등 우승 후보들의 샷 대결을 감상하는 것도 또 하나의 관전 포인트다.


루키들의 치열한 신인상 경쟁도 흥미롭다. 김민별(19,하이트진로)이 891포인트를 모아 선두를 달리고 있고, 682포인트를 모은 황유민(20,롯데)이 뒤를 바짝 쫓고 있는 가운데, 장타를 바탕으로 KLPGA투어 스타로 떠오른 방신실이 시드권을 얻으면서 본격적인 루키 레이스에 합류하게 되어 더욱 흥미로운 신인상 경쟁이 펼쳐지게 됐다.


이번 대회 주목할 만한 또 한명의 루키로는 2022시즌 드림투어 상금왕을 차지했던 김서윤2(21,셀트리온)이 있다. 타이틀 스폰서 대회에서 생애 첫 우승을 노리는 김서윤2는 이번 대회에서 신인상 레이스의 선두권을 추격하겠다는 각오다.


또한, 인터내셔널투어 회원인 치야닛 왕마하뽄(26)을 비롯해 알리사라 웻차까마(28), 푼뚬밤룽 뿐빠까(32)등 태국 골퍼 3인방이 추천 선수 자격으로 이번 대회에 출전해 국내 팬들 앞에서 샷을 선보인다.


KLPGA투어 최고의 선수들이 참가한만큼 선수들을 위한 특별상도 푸짐하다. 우승자 부상으로 ‘셀트리온 스킨큐어 1천만원 상품권’과 300만 원 상당의 ‘하이라이프 레이디 오토매틱 하트비트 시계’가 주어지고 박민지가 2022시즌 기록한 7언더파 65타의 코스레코드를 경신한 선수에게는 300만 원 상당의 설해원 하우스 숙박권이 수여된다.


각 라운드마다 데일리베스트를 기록한 선수들은 100만 원 상당의 ‘클래식 쿼츠 크로노그래프 시계’를 받고 2라운드에는 베스트드레서 3명을 선정해 100만 원 상당의 ‘포튼가먼트 맞춤정장 상품권’을 수여한다.


홀인원 경품도 푸짐하다 4번 홀에서 최초로 홀인원을 기록한 선수는 315만 원 상당의 ‘누하스 4D 리클라이너’를 받고, 7번 홀 최초 홀인원 기록자에게는 3천500만 원 상당의 ‘덕시아나 고급 침대’가 주어진다. 11번 홀에는 3천300만 원 상당의’ 매뉴팩처 투르비용 시계’가 걸려 있고, 16번 홀 최초 홀인원 기록자에게는 더클래스 효성에서 제공하는 9천200만원 상당의 ‘메르세데스 벤츠 더 뉴 EQE’ 차량이 수여된다.


이 밖에 갤러리를 위한 이벤트가 풍성하게 준비돼 있다. 대회 동안 갤러리플라자에서는 ‘우승자 맞히기’, ‘지역주민 인증 이벤트’뿐만 아니라 셀트리온 장치장식물과 인증샷을 올리는 ‘셀트리온 챌린지’, 주사위를 던져 각 라운드별 1등 선수의 스코어를 맞추는 ‘럭키 다이스’ 이벤트가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주최사인 ㈜셀트리온홀딩스는 지역 상생을 위해 대회 기간 다양한 ESG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우선 11번 홀을 기부홀로 운영해 해당 홀에서 버디를 기록하는 선수 1명당 50만 원의 기부금을 적립해 양양군에 전달할 예정이다.


유소년 선수를 대상으로 한 ‘주니어 서포팅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본 대회에 참가한 강원 출신 선수들은 강원도 지역 유소년을 대상으로 한 멘토링과 원포인트 레슨을 진행한다.


또 갤러리플라자에서는 강원지역 특산물 판매 부스를 운영하고,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대회장 인근 음식점과 연계한 할인 행사도 진행할 계획이다.


㈜셀트리온홀딩스가 주최하고 KLPGT가 주관하는 본 대회는 주관방송사인 SBS골프와 네이버, LG유플러스, 스포키를 통해 매 라운드 생중계된다.